블루메이드의 공간 :: 블루메이드의 공간

'전체 글'에 해당되는 글 129건

  1. 2020.09.17 :: 비가 내리는 날에 해물파전 (7)
먹거리/요리 2020. 9. 17. 17:00



해물파전


오늘도 가을비가 촉촉하게 내리네요

비가 내리는 날에 해물파전이 생각 났어요

어릴때 엄마께서 비만 오면 아빠 성화에 못이겨 10장이고 20장이고 부쳐 주셨던 기억이 나네요

그때는 삼남매가 얼마나 먹어댔던지 엄마는 만드느라 땀 뻘뻘 흘리는데

아빠와 삼남매는 서로 먹느라 정신 없었거든요

먹다 보면 아빠 안주로 드실 것도 죄다 먹어서 혼나기도 했었구요 ㅋㅋ

엄마는 다 만들고 한조각 드신게 다라면서 ^^;;

늘 엄마 먼저 챙겨 드렸어야 하는데 라는 생각이 들었구요

오늘도 그 생각하면서 아들이 먹고 싶다는 해물파전 만들었어요





재료는 별거 없어요

장 보는 것도 직접 가는데 요즘에는 최대한 가는 횟수를 줄이려고 냉파중이예요

비가 내리는 날에 청소 좀 하려고 했다가 급 해물파전이 땡겨서는 먹고 싶다는데 어쩌겠어요

청소 하다가 포기하고 재료 있는 거부터 주섬주섬 챙겨 올려놨는데

사진에 오징어가 빠졌네요 ㅎㅎ

오징어는 옆에서 손질 하다가 사진 찍는 바람에 빠졌어요

재료 - 튀김가루 100g,부침가루 100g, 냉동새우 10마리,오징어 반마리,쪽파12개,양파 반개,풋고추나 청양고추 2개,달걀 2개,식용유 /간장양념 - 간장3큰술,설탕 2큰술,식초 1.5큰술,쪽파1개,고추가루1큰술(양념장은 기호에 따라 재료를 다른 걸로 바꾸셔도 되요)




튀김가루와 부침가루를 반반 섞으면 좀 더 바삭하게 부쳐진다 해서 섞어 봤어요

부침가루로만 하면  바삭바삭한 식감이 덜 나서요

제가 요리를 못하는건지 아님 부침가루가 문제인건지 ㅎㅎ 암튼 두가지 섞어서 하니까

맛은 좀 다르긴 했어요

1.물을 적당량 넣어서 뭉치지 않게 잘 풀어 주세요





2.첫번째 부친거는 반죽을 깔고 그위에 쪽파부터 올렸어요

그런 후에 야채와 해물을 차례대로 올렸는데 반죽을 위에 뿌려 주어도

나중에 뒤집을때 몽땅 다 떨어지더라구요

이것두 요령이라고 올리는 순서에 따라 윗쪽에 올린 재료들이 덜 떨어지게 부치는게 포인트네요 




비가 내리는 날에 해물파전 부치고 있으니 더운 것 보다는 따뜻하네요

벌써부터 춥다고 난리 ㅋㅋ 

아~ 이거 만들면서 얼마나 침샘을 자극하던지요 

익히기도전에 먹어 치울 기세였어요 

후라이팬 옆에서 아들은 꼭 붙어서는 얼른 익으라 난리였어요

3.마지막에 해물을 올렸는데요

이러면 떨어지니까 쪽파를 맨 나중에 올리고 해물과 야채를 먼저 골고루 올려 주세요

그리고 나서 쪽파를 올려주세요




4. 그런후 그 위에 반죽을 살짝 올려 주고나서 뒤판이 반이상 익었을때 

깨뜨려 놓은 계란을 풀어서 위쪽에 골고루 뿌려주고 다 흘러 내리기 전에 뒤집어 주셔야 해요

계란을 올리니 노릇노릇하니 그냥 부치는 것보다 맛깔스럽게 보이네요

전집에 가면 왜 부김개가 저부 맛있어 보이는 이유를 알겠더라구요 ㅋㅋ

다  이렇게 부치는 건 아니겠지만서두 암튼 먹기전부터도 군침 흘리게 되었어요





5.앞 뒤로 뒤집어 가면서 노릇하게 부쳐주면 끝~

첫장은 뒤집으면서 해물과 야채가 자꾸 빠져서 두번째 부터는 해물과 야채 쪽파 순서를 반대로 해서

맨 마지막에 쪽파를 올려주고 반죽과 계란을 풀어 뿌렸어요

그랬더니 흩어지는 재료 하나 없이 깔끔하게 부쳐졌어요

사진이 없는 이유는 너무 맛있어서 먹겠다는 아이들 때문에 못 찍었어요





저도 사실 젓가락 들고 먹느라 정신 없었지만요

도톰하고 겉은 바삭 속은 촉촉하니 노릇한 해물파전이 완성~

이거 몇 년만에 먹어 보는건지 전에 만들어 주었다가 오징어가 덜 익는 바람에

배탈났던 기억이 나네요  애미가 무지해서 ㅠㅠ

꼭 오징어는 너무 두껍지 않게 썰어서 잘 익힌 다음에 먹어야 하니까요

저처럼 그냥 대충 부쳐 먹으면 큰일 나요





네식구가 꼴랑 두장 부쳐서 나눠 먹느라 정신 없었어요 ㅋㅋ

좀 더 넉넉하게 만들었어야 하는데 재료가 바닥나서 이걸로 만족해야했어요

담번에는 비가 내리는 날에 해물파전 더 맛았게 만들어 먹으려구요

오늘도 좋은 하루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래요


posted by 블루메이드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 Addr  Edit/Del  Reply Deborah

    어머나 파전 맛있게 잘 구워 졌습니다. 맛나게 가족과 함께 드셨나요?

    2020.09.17 19:18 신고
    •  Addr  Edit/Del 블루메이드

      모자랐어요
      냉파하면서 만든거라 재료부족이어서는 담번에는 넉넉하게 준비해서 만들어 먹으려구요

      2020.09.18 10:33 신고
  2.  Addr  Edit/Del  Reply 산비탈&

    갖은 양념에 너무 맛있겠습니다
    그림만 보아도 막걸리 생각납니다

    2020.09.18 12:35 신고
  3.  Addr  Edit/Del  Reply 헬쓰라이프

    정말 맛있어 보여요^^

    2020.09.20 18:28 신고
  4.  Addr  Edit/Del  Reply 닥다이

    캬 파전의 정석이네용 거기에 새우까지 ㅎ

    2020.09.24 18:04 신고
  5.  Addr  Edit/Del  Reply 베짱이

    보통 부침개 하면 반죽과 재료를 모두 섞는데...
    이렇게 재료를 먼저 후라이팬에 깔고 반죽물을 부어 만드는 게 정석이라고 하더군요. ^^

    2020.09.27 15:40 신고